체온으로 도는 바람개비

Posted by byori
2011.07.12 15:55 꼭 깨우쳐야 할 것/탐구생활
바람이 부던 날 바람개비를 들고 밖으로 나가 돌려본 기억을 누구나 가지고 있을 겁니다.

입으로 불거나 직접들고 뛰지 않는 바람개비를 만들어 봅시다.


  • 준비물
 1) 얇은 종이(7 cm X 7 cm),     2) 가위,       3) 실핀,       4) 지우개 달린 연필이나 나무 젓가락




  • 방법

 1) 먼저 얇은 종이를 그림과 같이 7 cm X 7 cm 의 크기로 자릅니다.
 
2) 자른 정사각형 모양의 조이를 대각선 방향으로 접습니다.

 3) 나머지 한쪽 대각선도 접습니다.

 4) 두 대각선이 만나는 중심이 종이 위로 약 1 cm 올라오게 종이를 접습니다.
 
 5) 그림과 같이 네 변의 가운데를 밀어줍니다.

 6) 실핀을 나무젓가락이나 지우개 달린 연필의 끝에 그림과 같이 움직이지 않게 고정시킵니다.

 7) 이것을 받침이 되는 큰 지우개에 꽂습니다.

 8) 실핀의 끝에 그림과 같이 접은 종이의 중심을 잘 맞추어 올려 놓습니다.

 9) 이제 손을 모아 종이의 양쪽에 가까이 가져가 봅니다.

 10) 손을 움직이지 말고 가만히 있으면서 종이를 관찰해 봅니다.
 

  • 어떻게 될까?

펼쳐두기..




  • 왜 그럴까?

펼쳐두기..



출처 : http://www.sedu.co.kr/

  • 오늘의 탐구생활
- 지금 주변의 가까운 사람의 손을 잡아 보고 그 사람의 체온이 얼마나 따뜻한가 느껴보자

- 그 사람이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가벼운 입맞춤도 해보자 그리고 이 한마디를 덧붙여 본다 "살앙해"
반응이 어떤지 말해보자

'꼭 깨우쳐야 할 것 > 탐구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검은 물떼새의 소송  (0) 2012.06.22
하마의 눈알 찾기  (1) 2011.08.26
체온으로 도는 바람개비  (17) 2011.07.12
외규장각 기획 특강을 보고...  (0) 2011.07.12
나의 생각 vs 너의 생각  (4) 2009.09.02
공명을 찾아서  (16) 2009.07.01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역쉬 좋은 아빠라는....
    초등학교때 개학전날 밀린 방학숙제 하던 생각에...
    등골이 오싹~ 하네요...ㅋㅋ
    • 어찌 성님도 그러셨습니까

      전 일기숙제 : 몰아 쓰기 정말 죽겠더군요.


      맨 아래 숙제하셔야죠~
      먼저 주위분이 있나 함 살펴보세요
    • 푸하하...넘사스럽게시리....@@
    • 그럼 저한테라두 하심 돼요 ~ ㅋㅋ

      "byori 살앙해~" 라고
    • 으미~ 넘사스렵게..ㅋㅋ
      그랴 byori님 격하게 사랑혀~
    • 두 분, 이건 아니라고 봅니다.
    • 어익후, 분란을 만들어 죄송합니다.
      사랑합니다 odlinuf님 *.^
    • 허걱! 학부모 모임회인가요? 예의없이 끼고 싶네요..ㅠ
      빨리 장가가고 싶어요!
    • 재호님도 사랑하는 사람에게 탐구생활 숙제 필히 해 오세요 ㅋㅋ
    • 허거거!! ㅎㅎㅎ 넵! 알겠습니다! 빠른시일 내로 포스팅 하겠습니다!
    • 재호님 속도는 빠를 수록 좋은 겁니다.....^^
      버스 떠나면 울어봐야....아무 소용 없다는 거~
  2. 분위기 싸~ 하네잉~ ㅋㅋ

    포스팅 스펙트럼이 굉장합니다.
  3. 와우~ 따님은 참 좋겠습니다 ^^
    고등학생들도 좋아하겠죠? 저도 내일 애들이 졸면 써먹어 봐야겠습니다.
    수업에 쓴다고 저작권료 내야 하는 것 아니죠? ㅎㅎ
    아무튼.. 좋은 글 감사드려요.
    • 정보를 교육싸이트에서 가져왔으니, 교육을 쓰시는게 더 바람직하지요
  4. 우와~ 멋찐 아빠시네요... 벼리가 신기해 하겠다... 너무 어린가?
    조만간 저도 예쁜 친구들한테 가르쳐줘야 겠어요... 감솨해요...^^
    오늘도 즐건 날 되세요~~~~^^*~~
    • 바라보기님 감사해요 ~

      보기님도 좋은 하루 되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