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씨앗

Posted by byori
2015.03.11 13:09 기억들


희망씨앗[희망이라는 이름의 씨앗을 뿌려주세요]

[이씨앗은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관리센터에서 주관하는 민간 경상 보조사업 보조금을 지원받아 제작된 희망씨앗이다.]


3월 1일 집에서 뿌린 이 씨앗이 도통 싹을 틔울 기미가 보이질 않아 며칠전 사무실로 가지고 왔었다.

그리고 오늘!! 작지만, 싹이 틔어나오고 있다.

이제야 본 주의사항이지만, 

영상 15도 이상 유지해야 싹이 틀 것이라는 문구를 보안다. 

빛도 적고 온도가 낮은 집안 환경에서는 싹이 트지 못하였나보다.

좀 더 뿌리를 내린 다음 큰 화분으로 옮겨줘야 겠다.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원칙이라는 이상한 논리  (0) 2015.03.27
미국님을 섬기는 종교  (4) 2015.03.11
희망씨앗  (0) 2015.03.11
중고 아이폰이란 이리도 귀찮을 수가 없다  (0) 2015.03.06
통신비 절감을 위하여  (0) 2015.03.05
하이에나  (0) 2015.03.04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