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에나

Posted by byori
2015.03.04 21:19 기억들
무리 생활을 하면서 약한 새끼나 이탈된 개체를 노리는 하이에나!

상대의 약점을 집요히 괴롭히는 건 꼭 짐승만의 이야기는 아닌 것 같다.

함정을 파고 그 끝내 빠져들기를 기다리는 것과 '결국 넌 나와 같은 부류야'하며 한배를 탄듯한 말은 결국 너를 다시 옭아매는 사슬이 될 터이다.

비열한 행동의 말로가 결코 곱지 않으리라는 말만 되풀이한다.

술한잔 먹고 하는 또 하나의 뻘소리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고 아이폰이란 이리도 귀찮을 수가 없다  (0) 2015.03.06
통신비 절감을 위하여  (0) 2015.03.05
하이에나  (0) 2015.03.04
그녀의 속삭임  (0) 2015.03.04
술자리  (0) 2014.11.12
LED 등 저렴하게 교체하기  (0) 2014.09.26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