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끼리를 냉장고에 넣는 방법

Posted by byori
2011.11.10 15:25 기억들

딸아이가 아팠던 몇주동안 아이의 얼굴이 쏙 빠졌다.

많이 아팠어도 투정보다, 아빠가 해준

"빨리 나아야지~"

해준 말에 나름 감동을 먹는 아이는 울먹이며

"응. 빨리 나을께" 

라고 대답을 해주었다.

이제 다 나아져 가는 아이에게 소원수리를 해줄 요량으로 무엇이 가장 갖고 싶어하는 가 물었다.

"뭐가 제일 갖고 싶어?"

"어~ 콩순이 냉장고"

"알았어"

알았다는 말을 꽤 긍정적으로 받아들인 아이는 CM송을 부르며, 업된 기분을 표현하였다.
'누르면 물이 나온다'는 장난감 냉장고 시럽을 영상시키는 회사이름까지 아이들로 하여금 불려지는 노래가 모든 홍보가 되는 듯 하다.
얘들 상대로 하는 제품에 CM송이 중요하다는 사실을 일깨워 준다. 

 받아본 냉장고를 잘 노는 아이를 보다 갑자기 고전유머가 떠올라, 아이에게 '코끼리를 냉장고에 집어넣는 방법'을 물어보기로 했다.


물론 고전적인 답안은 이렇다
1. 냉장고 문을 연다
2. 코끼릐를 집어 넣는다
3. 냉장고 문을 닫는다 

<이미지 출처 : 위키백과>

단순하고 명료한 답이지만, 실천하기 어려운 해법이다.
아이의 답은 다소 엽기적이다.

"돼지고기처럼 썰어서 넣어" 

 


'기억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2년을 맞이한 나의 신년계획  (2) 2012.01.02
철모르는 개나리야  (5) 2011.12.25
코끼리를 냉장고에 넣는 방법  (2) 2011.11.10
벼리의 학예회 발표  (2) 2011.10.31
아빠 치킨은?  (0) 2011.10.17
아주 짧게 만들어 지는 바닷길  (2) 2011.10.11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창의적인 아이네요ㅎㅎㅎ
    • 아톱님이 칭찬해줬다고 아이에게 말해줄께요 ~

      감사합니다.

티스토리 툴바